제13회 파리한국영화제 10월 30일 개막
제13회 파리한국영화제 10월 30일 개막
  • 홍장성 에디터
  • 승인 2018.10.29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막작 "안시성"과 63편의 장단편 프랑스 관객과 만나
포스터=제13회 파리한국영화제
포스터=제13회 파리한국영화제

파리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한국 영화 행사이자, 영화를 통해 한국프랑스 양국의 문화를 교류하는 소통의 장, 파리한국영화제가 오는 1030일 부터 116일 까지 8일 동안 샹젤리제의 퓌블리시스 시네마에서 개최된다.

파리한국영화제는 20061회를 시작으로 올해 13회를 맞이하였으며, 매년 15,000여 명의 프랑스 관객들에게 한국영화를 소개하고 한국 사회와 한국 문화를 알리는 데 기여해왔다.

본 행사는 한국 관객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은 흥행성 영화뿐만 아니라, 다양한 장르와 시사성을 갖춘 독립영화, 단편영화들은 물론, 한국 고전영화인의 회고전까지 기획하여 프랑스 관객들에게 한국 사회를 이해할 수 있는 다양하고 입체적인 시각을 제공한다.

또한 선정된 영화의 감독들은 물론, 영화전문가 및 관계자들과의 대화를 통해 한국영화와 한국사회에 대한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누게 된다. 올해는 영화제의 개막작과 폐막작으로 안시성변산이 각각 선정되었고, “1987”, “암수살인”, “히치하이크”, “박화영을 비롯한 32편의 장편 영화와 26편의 단편 영화가 상영된다.

거기에 올해 416일에 타개한 원로 영화배우 최은희의 회고전 (장편5)을 더해 총 63편의 한국 영화가 프랑스 관객을 만나게 되며, “1987”의 장준환 감독부터 박화영의 이환 감독까지 7인의 기성·신인 영화감독들이 관객들과 이야기를 나눌 전망이다.

특히 장래가 유망한 신인 영화감독을 집중 조명하는 포트레(Portrait)” 섹션에는 소공녀의 전고운 감독을 초청하여 본인의 필모그래피에 관해서 관객들과 밀도 높은 담화를 나눌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