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언론과 평단의 반응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해외 언론과 평단의 반응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 박준영 기자
  • 승인 2019.06.2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틸 컷=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Spider-Man: Far From Home)
스틸 컷=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Spider-Man: Far From Home)

[무비톡 박준영 기자]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엔드게임’ 이후 변화된 일상에서 벗어나 학교 친구들과 유럽 여행을 떠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가 정체불명의 조력자 ‘미스테리오’(제이크 질렌할)와 세상을 위협하는 새로운 빌런들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

무엇보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그동안 어벤져스의 주역으로 활약해온 원년 멤버들의 대형 변화를 확정하며 앞으로 이뤄질 마블 히어로의 세대교체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이목을 집중시킨 가운데,

지난 19일(현지시각) 영국에서 가장 먼저 베일을 벗은 이후 해외 언론들의 뜨거운 반응이 쏟아지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현재까지 영화 리뷰 엠바고 상태에 있어 리액션만이 노출 가능한 시점임에도 불구, 짧은 코멘트만으로도 영화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확인할 수 있어 더욱 기대감을 더욱 갖게 만든다.

“MCU 페이즈 3의 진정한 완벽 피날레”(FANDOM)

“미쳤다. 이 영화는 즐거움 그 자체”(EMPIRE)

“독창적이다! 다음 편을 간절히 열망하게 만드는 최고의 영화”(COMIC BOOK MOVIES)

“멋진 스토리와 유럽 곳곳을 누비는 영화의 흐름이 짜릿하다! 말 그대로 대박 예감”(LADBible)

“흠 잡을 데 없는 연출과 사랑스러운 연기, 상상초월 액션까지 다 갖췄다”(THE HOOK)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의 향연”(SUNDAY TIMES CULTURE)

“톰 홀랜드와 젠다야의 로맨스 연기는 말할 것 없고, 제이크 질렌할 역시 압도적”(DIGITAL SPY)

“피터 파커 그 자체인 톰 홀랜드”(JOE.CO.UK),

“톰 홀랜드는 영화를 힘 있게 이끈다.”(GQ),

“미스테리오에 제이크 질렌할은 완벽한 선택 이었다”(DEN OF GEEK)

이처럼 해외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는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오는 6월 30일(일), 7월 1일(월) 내한이 확정되어 있으며 오는 7월 2일 미국과 한국에서 동시 개봉한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Spider-Man: Far From Home)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Spider-Man: Far From Home)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