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정역 5번 출구를 부른 <트로트 신인 가수 유산슬>
합정역 5번 출구를 부른 <트로트 신인 가수 유산슬>
  • 박준영 기자
  • 승인 2019.11.16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유산슬 앨범 자켓
사진제공= 유산슬 앨범 자켓

[무비톡 박준영 기자] 전세대의 대통합을 이룰 유산슬의 더블 타이틀 곡 ‘합정역 5번 출구’와 ‘사랑의 재개발’이 오늘(16일) 오후 6시 네이버 바이브를 비롯해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혜성처럼 나타난 유산슬은 가수 진성의 가르침을 받아 2019년 '진건읍민 노래자랑'에서 '안동역에서'를 불러 수준급의 실력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이후 유산슬이 트로트 영재에서 트로트 샛별로 성장하는 모든 과정은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공개돼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특히 유산슬은 태진아,진성, 김연자, 박상철, 홍진영, 박현빈, 윤수현, 송가인 등 트로트 가수들과 트로트계를 이끄는 대가들의 지원 사격은 물론 많은 시청자들의 응원과 지지를 받아 기대를 모았다.

첫 번째 타이틀곡 ‘합정역 5번 출구’는 가수 유산슬의 시작을 알린 곡으로 천재 작곡가 박현우의 손에서 단 15분 만에 탄생했다. ‘망원역과 상수역 사이 합정역 5번 출구에서 이별을 앞둔 연인의 안타까움’이 고스란히 담겼다. 3,000곡 경력의 업계 최강 편곡자 정경천, 트로트와 가요를 넘나드는 전천후 작사가 이건우가 참여해 트로트 대가들의 트로이카를 이뤄냈다.

두 번째 타이틀 곡 ‘사랑의 재개발’은 수많은 명곡을 탄생시킨 히트곡 제조기 조영수 작곡가와 저작권료 1위 작사가 김이나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바, '황무지 같았던 나의 마음에 님이라는 재개발 열풍이 불어온다'는 내용을 담은 노래로, 내적 흥을 자극하는 빠른 템포의 댄스풍 트로트다.

트로트계를 뒤흔들 신인가수 유산슬의 첫 앨범의 더블 타이틀곡 ‘합정역 5번 출구’와 ‘사랑의 재개발’은 오늘(16일) 오후 5시 55분 네이버앱 NOW. 오디오쇼 <6시 5분전>에서 첫 선을 보이며, 오후 6시부터 네이버 바이브를 포함한 모든 음원 사이트와 모바일 앱을 통해 공식 발매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