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 김구라, 아들 ‘그리’ 위해 ‘라스’ 무대 오른다. 태진아-이동준-김구라 ‘父 트리오’결성!
MC 김구라, 아들 ‘그리’ 위해 ‘라스’ 무대 오른다. 태진아-이동준-김구라 ‘父 트리오’결성!
  • 홍장성 에디터
  • 승인 2020.05.27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오늘(27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태진아-이루, 이동준-일민 부자(父子)가 출연하는 ‘아빠 라스 가?’ 특집으로 꾸며져 웃음 앞에 인정사정 볼 것 없는 부자지간 폭로전을 선보인다.

스페셜 MC로는 그리가 출격해 부자(父子)의 특집에 의미를 더한다. 앞서 김구라는 계속되는 아들 언급에 “더 이상 그리 얘기를 하지 않겠다!”라고 선언했지만, 이후 ‘그리’ 대신 ‘GR’이라는 별칭으로 시도 때도 없이 에피소드를 방출해 웃음을 모았다.

결국 MC석에 나란히 앉게 된 ‘그리구라’ 부자. 김구라가 “공사 구분은 철저히 하겠다!”라며 냉정한 모습을 보인 것도 잠시, 그리의 의외의 진행 실력에 깜짝 놀랐다고 전해져 두 사람의 MC 호흡에 기대감을 높인다.

김구라와 그리가 방송을 핑계 삼아 서로에게 진심을 전한다. 진지하게 얘기를 해달라는 요청에 두 사람은 솔직한 속마음을 털어놓았다고. 특히 아버지 김구라의 진심에 그리는 “이렇게 생각하시는 줄 몰랐다”라며 놀란 반응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마지막으로 김구라가 그리를 위해 ‘라스’ 무대에 올라 시선을 끈다. 김구라는 물론 태진아, 이동준 역시 함께 아들들을 위한 노래를 준비한 것이다. 무대를 마치고 내려온 김구라가 “울컥했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해 더욱 관심이 집중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