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불량한 가족' 김다예 "박원상 선배님이 말씀 해주셨듯 많이 아쉬움"
영화 '불량한 가족' 김다예 "박원상 선배님이 말씀 해주셨듯 많이 아쉬움"
  • 김상민 기자
  • 승인 2020.06.25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영화 '불량한 가족'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배우 김다예
​사진= 영화 '불량한 가족'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배우 김다예

24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한 영화 '불량한 가족'(감독 장재일)의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박원상과 에이핑크 박초롱, 배우 김다예, 장재일 감독이 참석했다. '불량한 가족'은 음악만이 유일한 친구였던 유리(박초롱 분)가 우연히 다혜의 특별한 패밀리를 만나 진정한 성장을 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극중 배우 박원상이 딸 유리를 위해 헌신하는 아빠 현두를 연기했다. 또 걸그룹 에이핑크 리더 박초롱이 유리 역할을 통해 스크린에 데뷔했다.

신혜 김다예가 개성이 강하고 당차지만 내면에는 털어놓을 수 없는 상처와 마음의 빚을 간직한 다혜 역할을 맡았다. 김다예는 "설레기도 하고 걱정도 된다.

박원상 선배님이 말씀해주셨듯이 선배님도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는데 나는 얼마나 더 아쉽겠나. 많이 부족하지만 애정 어린 시선으로 봐달라"고 설명했다. 한편, 장재일 감독의 첫 장편 연출작인 '불량한 가족'은 오는 7월 9일 개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