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CNG "멤버 전원 10대, 귀여운 늑대들 "
TRCNG "멤버 전원 10대, 귀여운 늑대들 "
  • 김상민 기자
  • 승인 2018.01.03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TRCNG '늑대' 콘셉트

10인조 보이그룹 TRCNG(태선, 지훈, 하영, 학민, 우엽, 지성, 현우, 시우, 호현, 강민)는 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싱글앨범 <후 엠 아이(WHO AM I)>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그룹 TRCNG가 '늑대' 콘셉트에 대해 언급했다. 

싱글앨범 타이틀곡 'WOLF BABY'는 뉴잭스윙장르의 리듬감과 아날로그 신스 사운드를 조합한 일렉트로닉 스윙댄스곡. 아직 어린 소년이지만 좋아하는 소년 앞에서는 내면의 본능이 깨어나 누구보다 강인한 존재로 변한다는 가사를 위트 있게 표현했다.  

하영은 "TRCNG는 전원 10대다. 그렇기에 시행착오가 많다. 이를 발판으로 팀워크를 더 단단하게 다져가려 한다"고 말했다. 이어 "노련함도 부족할 수 있다. 그래도 성장 가능성이 열려 있지 않나 생각한다. TRCNG가 어떻게 나아가는지 잘 지켜봐주길 바란다"라며 소망을 밝혔다.

이날 MC 딩동은 'WOLF BABY'와 관련, TRCNG에게 "임창정의 '늑대와 함께 춤을', H.O.T.의 '늑대와 양', 엑소의 '늑대와 미녀'에 이어 4대 늑대 계보를 잇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앞서 엑소가 '늑대와 미녀'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기에 비교될 수도 있는 상황.  

이와 관련해 우엽은 "아무래도 선배들이 너무 멋진 무대로 꽉꽉 채워주셔서 비교될 것 같아 걱정이 되기도 했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우리는 10대만의 느낌으로 소년다운 그런 매력을 선보이는 점이 다를 것 같다"고 조심스럽게 전했다.  

새 앨범으로 새해의 포문을 연 TRCNG의 최종 목표는 신인상이었다. 현우는 "인생에서 한 번 밖에 받을 수 없는 신인상을 타고 싶다. 더 열심히 해서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당차게 외쳤다. 

TRCNG는 2일 오후 7시 예스24라이브홀에서 생애 첫 컴백 쇼콘 'TRCNG 1st SHOW-CON WHO AM I'를 열고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하는 등 팬들과 만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