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미스나인, "당신의 아이돌로 성장"
프로미스나인, "당신의 아이돌로 성장"
  • 김상민 기자
  • 승인 2018.01.25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미스나인 fromis_9

24일 오후 서울 중구 메사 빌딩 10층 명동 신세계 메사홀에서 프로미스나인fromis_9(노지선, 송하영, 이새롬, 이채영, 이나경, 박지원, 이서연, 백지헌, 장규리) 첫 번째 미니앨범 ‘To.Heart’ 쇼케이스가 열렸다

프로미스나인은 "꿈꿔왔던 데뷔인 만큼 열심히 하겠다"고 말한 뒤 '당신의 아이돌로 성장하겠습니다'라는 소개말로 인사하며 무대 위에 올랐다. 포토타임을 마친 프로미스나인은 타이틀곡 '투 하트' 무대를 최초 공개하며 정식 데뷔 시작을 알렸다.

이새롬은 "데뷔가 정말 멀게 느껴졌는데 이 상황이 꿈만 같다. 정식 데뷔를 통해 더 성장하는 프로미스나인이 되겠다"고 밝혔다. 장규리는 “‘유리구두’에서는 저희의 소중한 마음을 남기고 갈 테니 저희를 찾아달라는 마음을 담았다면,

이번 앨범에는 저희를 찾아와 줄 누군가를 위해 저희가 다가가겠다는 설레는 마음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이나경은 "'아이돌학교' 때부터 모든 선생님들이 우리를 잘 챙겨줬다. 정식 데뷔를 할 때도 많은 응원을 받았다. 우리 아홉명이 똘똘 뭉쳐서 준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프로미스나인에 원하는 수식어가 있냐는 질문에 노지선은 "팬들과 최고의 걸그룹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팬들의 약속을 지키는 아이돌'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또 다른 걸그룹과의 차별점이 있냐는 질문에는 "친숙함이 있는게 차이점"이라 밝혔다.  

박지원은 "'식스틴'에 이어 '아이돌학교'로 데뷔하게 됐다. 박지원은 "오랫동안 연습생 생활을 했고 힘들었던 시간이 많았지만 지금 멤버들과 만나게 돼서 기쁘다"며 "(트와이스와) 같이 활동기간이 겹쳐셔 MAMA 때도 만났다. 정말 축하한다고 응원도 해줬다. 연락도 주고 받고 있다"고 말하며 울먹였다.

노지선은 “팬 분들과 최고의 걸그룹이 되겠다는 약속을 했다. 앞으로 더 노력해서 그 약속을 지키는 아이돌이 되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당신의 아이돌이 되겠습니다'라는 인사말과 관련, 프로미스나인은 "육성회원 덕에 데뷔를 할 수 있었다. 그들 덕에 데뷔했다는 마인드를 잃고 싶지 않아서 이같은 멘트를 만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새롬은 "정식데뷔를 하게 됐다. 다양한 활동을 준비하고 있다. 팬들과 만날 자리를 많이 가질테니 기대해달라. 정말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유리구두’의 연장선상에 놓여있는 정식 데뷔 앨범 ‘투. 하트’는 동명의 타이틀곡 ‘투. 하트’를 비롯해 Mnet ‘아이돌학교’ 파이널 미션곡 ‘환상속의 그대’, ‘피노키오’, 아홉 소녀의 꿈을 노래한 ‘비 위드 유(Be With You)’, 프리 데뷔곡 ‘유리구두(MAMA ver.)’ 등이 수록됐다. 

프로미스나인은 이날 첫 번째 미니앨범 ‘투. 하트’ 발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프로미스나인은 이날 첫 번째 미니앨범 ‘투. 하트’ 발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