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객동원 1,440만 <신과함께-죄와 벌>의 다음 편 <신과함께-인과 연>
관객동원 1,440만 <신과함께-죄와 벌>의 다음 편 <신과함께-인과 연>
  • 홍장성 에디터
  • 승인 2018.06.05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신과함께-인과연
포스터=신과함께-인과연

1,440만 관객을 넘기며 강력한 흥행몰이로 화제를 일으킨 <신과함께-죄와 벌>의 다음 이야기 <신과함께-인과 연>이 오는 81일 개봉을 마무리 했다.[제작: 리얼라이즈픽쳐스, 덱스터스튜디오 | 제공: 롯데엔터테인먼트, 덱스터스튜디오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 감독: 김용화]

<신과함께-인과연>은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삼차사가 그들의 천년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국내 최초 1, 2편 동시 촬영이라는 새로운 도전으로 영화계 안팎의 관심을 모은 <신과함께> 시리즈가 <신과함께-죄와 벌>의 흥행에 힘입어 다시 한 번 올 여름 관객과 만날 만반의 준비를 시작했다.

<신과함께-죄와 벌>이 탄탄한 스토리와 진한 감동, 누구도 본 적 없는 화려한 지옥 비주얼로 남녀노소 관객들에게 호평 가득한 입소문으로 관객을 불러 모았다면 <신과함께-인과 연>에서는 저승과 이승을 넘어 저승 삼차사들의 과거를 잇는 대장정을 보여주며 관객들에게 새로운 이야기와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1,440만 관객들의 사랑을 받은 저승 삼차사 강림(하정우), 해원맥(주지훈), 덕춘(김향기) 사이에 숨겨졌던 비밀은 물론 눈물샘을 무한 자극했던 수홍(김동욱)이 저승에서의 활약 역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쿠키 영상만으로 많은 이들의 집중적 관심을 받았던 이승의 새로운 얼굴, 성주신(마동석)의 활약 또한 관객들의 호기심과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한국형 프랜차이즈 영화의 새로운 가능성이자 한국형 판타지 영화의 저변을 넓혔다는 호평을 받으며 전세계에서 각종 신기록을 경신한 <신과함께>. 특히, <신과함께-죄와 벌>은 대만에서 역대 아시아 영화 흥행 1, 홍콩에서 역대 한국 영화 흥행 2위를 기록하였고,

더불어 북미, 호주, 싱가포르, 베트남 등 주요 국가들에서 흥행몰이를 하며, 국제적인 흥행신드롬을 이끌어 냈다. <신과함께-인과 연> 역시 100개국이 국내와 동시 또는 8월 내 개봉을 예정하고 있는 가운데 2017년에 이어 올 여름에도 세계적인 흥행 열풍을 불러일으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은 오는 81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