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 한국투자파트너스 콤비 플레이 <디바> 크랭크인
신민아, 한국투자파트너스 콤비 플레이 <디바> 크랭크인
  • 홍장성 에디터
  • 승인 2018.07.04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신과 함께-죄와 벌><부산행><청년경찰><더 킹> 등을 통해영화투자업계 마이더스의 손으로 남다른 안목을 보여 온 한국투자파트너스가 최초로 메인 투자작에 신민아 주연의 미스터리 스릴러 <디바>를 선정했다. 한국투자파트너스는 <디바>를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한국영화 시장에 뛰어들 전망이다.[제공: 한국투자파트너스| 제작: 오에이엘(OAL) | 공동제작: 88애비뉴| 감독: 조슬예]

한국투자파트너스는 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신탁운용 등의 금융기관들을 거느리고 있는 한국투자금융그룹의 계열사로 지난 1986년에 설립된 대한민국 최대의 벤처캐피탈이다. 성장 유망한 중소기업을 초기 발굴하고 육성하여 수익을 창출하고 있으며, 한국의 문화콘텐츠산업의 글로벌화를 지원하기 위하여 2015, 글로벌콘텐츠펀드를 결성하여 운용하고 있다.

그간 한국영화에서 다루지 않았던 다이빙이라는 소재에 미스터리와 스릴러가 절묘하게 결합된 이야기가 주는 신선함, 그리고 몰입감 넘치는 전개에 매료되었다라며 <디바>를 제1호 메인투자작품으로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4년 만에 스크린 복귀 소식을 알린 신민아 주연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는 <디바>다이빙계의 디바이영이 의문의 사고를 당한 후, 잃었던 기억을 되찾으면서 알게 되는 진실에 대한 미스터리 스릴러물.

<달콤한 인생><야수와 미녀><나의 사랑 나의 신부>, 드라마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오 마이 비너스][내일 그대와] 등을 통해 사랑스러운 매력을 선보여온 신민아가 극 중 대한민국 최고의 다이빙 실력으로 다이빙계의 디바로 불리는 이영 역으로 캐스팅되어 첫 스릴러 장르에 도전하여 지금껏 보지 못한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 625() 진행된 대본 리딩과 고사 현장에서 배우 신민아는 시나리오를 읽고 단번에 매료되었다. ‘다이빙계 디바라는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하기 위해 다이빙 연습에 몰두하고 있다. 최선을 다해서 좋은 작품을 보여드리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디바> 속 이영의 절친한 동료 선수 수진 역에는 배우 이유영이 캐스팅되었다.

데뷔 직후 청룡영화상, 대종상영화제, 부일영화상 등에서 신인여우상을 휩쓴 바 있는 이유영은 극 중 신민아의 절친한 친구로 분해 영화의 깊이를 더할 것이다. 이외에도 [비밀의 숲], [슬기로운 감빵생활]으로 대세 배우 반열에 오른 이규형이 <디바> 속 이영과 수진의 다이빙 코치 역으로, <미옥><나를 기억해>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신예 배우 오하늬가 이영을 동경하는 다이빙 선수 초아 역으로 캐스팅되어 영화의 완성도를 한껏 끌어올릴 예정이다.

<디바><가려진 시간><잉투기>의 각본을 쓰고, 1,218만 관객을 동원한 <택시운전사>의 각색을 맡아 시나리오 작가로 탄탄한 스토리텔링 능력을 인정받은 조슬예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조슬예 감독은 다이빙을 소재로 한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는 <디바>가 처음이라고 알고있다.

새로운 영역에 도전하기 위해 모여주신 배우, 스태프들에게 감사드리고 무엇보다 모두가 건강히 촬영을 마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한국투자파트너스가 선택한 최초의 메인투자작이자 배우 신민아의 복귀작으로 기대를 모으는 <디바>는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7월 중순 크랭크인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