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전유성의 ‘개나 소나 콘서트’ 10주년 공연
개그맨 전유성의 ‘개나 소나 콘서트’ 10주년 공연
  • 무비톡
  • 승인 2018.07.22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려견을 위한 음악회, 8월 4일개최

항상 신선한 아이디어로 화제를 모으는 개그맨 전유성이 8월 4일(토) 저녁 7시부터 경북 청도군 야외공연장에서 ‘반려견을 위한 음악회-개나소나 콘서트’ 10주년 공연을 연다.

애견인구 천만 시대를 맞아 생명존중에 대한 높아진 인식으로 인간과 반려동물(애완동물)이 공유하는 새로운 문화풍속도를 만들어 낸 이 음악회는 9년 동안의 공연으로 지역주민들에게는 열린 문화공간으로 기능했을 뿐만 아니라, 세계최초의 반려동물행사로 전 세계에 그 존재를 알렸다.

해가 갈수록 많은 관객을 동원하며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이번 공연은 최고의 연주자들로 구성된 필하모니안즈 서울 오케스트라(지휘: 미하일 블라디미로비치 세르비넨코 / MBC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와 KBS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의 실제 오케스트라 연주단)의

클래식 콘서트와 배우 지현우의 형인 작곡가 겸 키보디스트 지현수가 오케스트라와의 크로스오버 공연을 통해 비발디의 사계를 재해석한 연주를 보여줘 오케스트라의 다채로운 음색에 빠져들 수 있다.

또한, 공연의 마지막은 가슴이 뻥 뚫리는 시원한 목소리의 소유자 가수 '강산'에의 무대로 한여름 밤의 더위를 싹 잊을 수 있는 시원한 콘서트가 될 것이다.

이번 공연은 전유성씨가 연출을 맡았고, 유쾌한 입담의 베테랑 개그맨 갈갈이 박준형의 사회로 진행된다. 오후 3시부터는 반려동물 관련 업체에서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가 열리고 오후 5시부터는 저글러 이준상의 화려한 퍼포먼스와 블루매직 이경창 마술사의 매직쇼, 전유성의 코미디시장 단원들의 꽁트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예정되어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개나소나 콘서트는 해를 거듭할수록 많은 분들께 특별한 감동과 추억을 안겨주고 있다”면서 “청도를 대표하는 문화콘텐츠로 발전시켜 청도의 브랜드가치를 더욱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의 총괄 기획자 전유성씨는 “가족처럼 여기는 애견을 위해 특별한 나들이를 통해 애견에게 고품격 라이브 음악을 들려주고 싶은 분들을 위한 콘서트”라고 정의하면서 “올해가 잘되어야 내년에 또 합니다”라는 약속이 매년 지켜질 수 있도록 동참을 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