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와 ‘가치봄’!
모두와 ‘가치봄’!
  • 홍장성 에디터
  • 승인 2019.04.15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누리는 영화관람문화!
캐릭터 2종= ‘가치’와 보미’
캐릭터 2종= ‘가치’와 보미’

[무비톡 홍장성 에디터] 영진위가 (사)한국농아인협회, (사)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CJ CGV, 롯데컬처웍스, 메가박스중앙, 전국상영관협회, 작은 영화관과 함께 진행하는 한글자막 화면해설 서비스의 새로운 이름 ‘가치봄’의 로고 및 캐릭터를 공개하고, 장애인의 날을 맞아 오는 4월16일(화), 4월17일(수), 4월19일(금) 3일간 전주, 부산, 서울에서 ‘가치봄’ 소개행사를 진행한다.

‘가치봄’ 서비스는 시•청각장애인을 위한 ‘한글자막 화면해설 서비스’의 새로운 이름으로, 서비스의 브랜드화를 통해 시•청각장애인들의 영화 관람에 대한 환경을 개선하고 정확한 소통으로 대중들에게도 친숙하게 다가가기 위해 명명되었다.

영화진흥위원회는 ‘가치봄’의 명명과 더불어 로고와 ‘가치’와 보미’로 명명된 캐릭터2종을 제작해 공개했다. ‘가치봄’ 로고와 캐릭터를 통해 ‘한글자막 화면해설 상영 서비스’가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국민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박성웅 배우가 ‘가치봄’ 명예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되었으며, ‘가치봄’ 홍보영상에 직접 출연하는 등 향후 뜻깊은 행보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가치봄’ 홍보영상은 4월15일부터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에서 2주간 상영될 예정이다.

영화진흥위원회는 지난 2005년부터 장애인 단체 및 상영관 기업들과 협의해 시•청각장애인의 영화관람 환경 조성과 문화생활을 위해 ‘한글자막 화면해설 서비스’를 진행해 왔으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관람하는 폐쇄형 시스템의 조기 도입과 정착을 위해 한국형 시스템을 직접 설계해 특허출원을 진행하고, 장비 시제품 개발도 추진하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는 4월16일(화) 오후 2시 전주 롯데시네마 전주평화점1관, 4월 17일(수) 오후 2시 부산 메가박스 부산대점 1관, 4월 19일(금) 오후 2시 서울 CGV 여의도점 3관에서 진행하는 ‘가치봄’소개행사를 시작으로 시•청각장애인의 영화관람 환경을 개선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향유하는 자유로운 영화관람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계속적이고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