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알스' 최기섭, "전주영화제 상영 꿈만 같아"
'옹알스' 최기섭, "전주영화제 상영 꿈만 같아"
  • 김상민 기자
  • 승인 2019.05.18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휴먼 다큐멘터리 영화 '옹알스' 언론시사 후 기자간담회에서 ‘배우 최기섭’
사진= 휴먼 다큐멘터리 영화 '옹알스' 언론시사 후 기자간담회에서 ‘배우 최기섭’

[무비톡 김상민 기자] 16일 오후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휴먼 다큐멘터리 영화 '옹알스'의 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시사회에는 옹알스 멤버인 조수원, 채경선, 조준우, 최기섭, 하박, 최진영을 비롯해 차인표 감독과 전혜림 감독이 참석했다.

옹알스가 자신들의 이야기가 담긴 영화 ‘옹알스’ 개봉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옹알스 멤버 최기섭은 “전주에서 영화를 상영했는데 그때보다 (많은 관심을 받아) 현실 같고 꿈만 같다”고 말했다.

이어서  “다들 꿈꿔왔다. 우리 이야기가 영화화 된다면 얼마나 좋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옹알스'는 12년간 21개국 46개 도시에서 한국의 개그를 전 세계에 알린 대한민국 ONLY ONE 넌버벌 코미디팀,

옹알스의 미국 라스베가스 무대를 향한 도전을 그린 휴먼 다큐멘터리 영화로 배우 차인표와 전혜림 감독이 공동 연출을 맡았고 5월 30일 개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